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현대차, 美공장 `셧다운` 내달 1일까지 연장

2020.04.09 11:15 | 송승현 기자 dindibug@

현대차, 美공장 `셧다운` 내달 1일까지 연장
서울 양재동에 위치한 현대차그룹 사옥. (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세가 좀처럼 진정세를 보이지 않는 가운데 현대차그룹 해외 공장의 ‘셧다운’도 연장됐다.

9일 현대자동차에 따르면 앨라배마에 위치한 현대차(005380)의 미국공장이 오는 5월 1일까지 공장 가동 중단을 연장한다. 앞서 현대차는 앨라배마 직원 1명이 코로나19 양성 반응을 보이자 지난달 18일부터 오는 10일까지 공장 가동을 중단한 바 있다.

조지아의 위치한 기아자동차(000270) 미국 공장 역시 기존 10일에서 오는 24일까지 셧다운을 연장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자동차 시장 수요 감소와 직원들의 안전 및 코로나 확산 방지 차원에서 연장하기로 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미국 공장은 현대차의 아반떼(해외명 엘란트라)와 기아차의 텔루라이드 등 인기 차종이 생산되는 곳이다. 다만 아반떼의 경우는 아직 북미 현지에서는 출시가 되지 않아 이번 공장 가동 중단으로 신형 아반떼 생산에 차질을 빚는 것은 아니다.

아울러 현대차의 브라질 공장은 이날 재가동될 예정이었으나 브라질 정부의 방침에 따라 오는 24일까지 가동 중단을 연장하기로 했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