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현대·기아차, 9월 유럽 판매 주춤…사상 첫 연간 점유율 7%는 순항중

2020.10.16 16:54 | 송승현 기자 dindibug@

현대·기아차, 9월 유럽 판매 주춤…사상 첫 연간  점유율 7%는 순항중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현대·기아차의 지난달 유럽 판매가 소폭 감소했지만, 1~9월 판매 연간 점유율 7%를 유지했다.

16일 유럽자동차공업협회(ACEA)에 따르면 현대·기아차는 지난달 유럽에서 10만1322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0.8%감소했다.

구체적으로 현대자동차(005380)는 4만9439대를 판매해 전년 동기 대비 4.6% 감소, 기아자동차(000270)는 5만1883대를 판매해 전년비 3.2% 증가했다. 지난 9월 유럽 자동차 시장의 산업 수요가 130만48대로 전년 동기 1.1% 증가한 것을 비춰보면 현대차가 비교적 부진한 모습을 보였다.

다만 현대·기아차는 올 1~9월 총 62만72대를 판매하며 점유율 7.2%를 유지하면서 순항 중에 있다. 올해 유럽시장 자동차 산업수요가 856만7920대로 전년 동기 대비 29.3% 증가하고 있는 상황에서 사상 첫 유럽 시장 점유율 7%를 유지하고 있는 것이다.

특히 하이브리드와 전기차의 인기가 높다. 기아차의 니로는 하이브리드와 전기차 모델을 합쳐 유럽 진출 후 월간 최대 판매 및 첫 1만대 기록을 썼다. 현대차의 코나 역시 친환경 모델이 총 1만808대를 판매하며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