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한국타이어, 세계적 전기차 레이싱대회 독점공급사 선정

2020.07.02 09:03 | 이승현 기자 eyes@

한국타이어, 세계적 전기차 레이싱대회 독점공급사 선정
[이데일리 이승현 기자]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161390)는 세계적인 전기차 레이싱 대회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이하 포뮬러 E)’에 전기차 타이어를 독점 공급할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2일 밝혔다.

현재 ‘포뮬러 E’ 대회에서 사용되고 있는 2세대(Gen2) 경주차에는 미쉐린이 공식 타이어 공급사로서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고 있으며, 한국타이어는 성능 향상 모델인 3세대(Gen3) 경주차가 도입되는 2022/23 시즌부터 ‘포뮬러 E’의 원메이크 공식 타이어 공급사이자 테크니컬 파트너로 활동하게 된다. 이에 따라 2022/23 시즌부터 전 세계 각지에서 열리는 ‘포뮬러 E’ 대회의 공식 경기에 참가하는 모든 차량들은 한국타이어를 장착하고 레이싱을 펼친다.

전기차 타이어 기술력을 축척해온 한국타이어는 다년 간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최상의 주행성능, 낮은 회전저항, 일관된 퍼포먼스, 친환경 소재 적용 등 ‘포뮬러 E’가 요구하는 엄격한 조건들을 모두 만족시킬 예정이다.

특히 포르쉐, 아우디, BMW, 메르세데스-벤츠, DS, 재규어 등 총 10개의 글로벌 자동차 브랜드들이 참가해 각 사가 보유한 최신 전기차 기술의 우수성을 입증하기 위해 경합을 벌이는 만큼, 한국타이어 역시 최고의 타이어 기술력으로 레이싱 대회의 완성도를 높일 방침이다.

이처럼 글로벌 대표 전기차 레이싱 대회에 ‘원메이커’로 참여한다는 것은 한국타이어가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최고의 기술력과 균일한 품질을 갖췄다는 것을 방증한다. 특히, 대회에 출전하는 모든 차량이 하나의 타이어 메이커만 장착할 수 있어 타이어 품질 기술력에 편차가 있으면 안되며, 세계 최고 수준의 퍼포먼스를 유지하는 것이 중요하다.

‘포뮬러 E’는 국제자동차연맹(FIA)이 주관하는 전기차 경주 대회로, 5개 대륙에 걸쳐 전 세계 중심 도시에서 순수 전기차만을 사용해 경주를 벌이는 친환경 레이싱 대회다. 소음이 적어 전용 경기장이 아닌 도심의 공공도로에 이벤트 서킷을 조성해 경기를 진행하는 것도 기존 모터스포츠 대회들과 차별화된 특징이다.

한국타이어는 글로벌 최고 수준의 전기차 타이어 기술력과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 후원 경험을 결합해 모빌리티 산업 및 모터스포츠의 미래를 열어갈 대회를 함께 이끌어 나갈 계획이다. 또 타이어 공급 및 기술 지원을 통해 EV 타이어, 모터스포츠 기술 데이터를 축적하고 타이어 시장에서 지속가능한 성장을 일궈낼 미래지향적 테크놀로지를 확보할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일반 전기차 운전자를 위한 2세대 전기차 타이어 ‘키너지 EV(Kinergy AS EV)’를 출시하는 등 EV 타이어 시장의 강자로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