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테슬라 리튬이온 배터리 기술..LG화학ㆍ삼성SDI 능가?

2018.07.25 17:39 | 안소연 기자 syahn@

테슬라 리튬이온 배터리 기술..LG화학ㆍ삼성SDI 능가?
[이데일리 오토in] 카가이 안소연 기자= 생산 부진으로 곤경을 겪고 있는 테슬라 모델3의 리튬이온 배터리가 LG화학과 삼성SDI를 능가한다는 분석이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전문가들은 그동안 모델3의 파워 트레인과 배터리 기술을 칭찬한 반면 또다른 전문가 그룹은 모델3 신뢰성을 비판하고 부실한 조립 품질을 지적해왔다.

자동차를 분해해 정밀조사를 전문으로 하는 먼로앤어소시에이츠(Munro&Associates)의 샌디 먼로 CEO는 최근 모델3 차량을 분해해 품질과 수익성 분석 자료를 내놨다.

먼로 CEO는 모델3의 리튬이온 배터리를 최소 단위인 '배터리 셀'까지 분해한 결과 “기존 배터리에 비해 크기는 20% 밖에 늘지 않았지만 용량은 무려 50%나 증가했다”고 분석했다. 이어 “테슬라의 배터리 기술은 삼성SDI와 LG화학을 능가한다”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지금까지 모델3 차체에 대해 “최근 10년 동안 본 차들 중에서 가장 낮은 조립 수준” 이라고 지적을 해왔다. 이번 분해 조사를 마친 뒤에는 180도 다른 반응을 보였다. 그는 “모델3는 수익률 30% 이상을 자랑하는 유일한 전기차”라며 놀라움을 금치 못했다.샌디 먼로는 자동차 TV프로그램인 ‘오토라인’에 출연해 “모델3의 승차감은 기대이상”이라고 언급했다. 특히 작고 완벽한 회로 기판을 만드는 능력, 아울러 이 능력을 바탕으로 부품을 최적화해 공간을 넓게 하고 무게를 줄인 것을 칭찬했다.

눈길은 끈 부분은 전기차의 핵심인 배터리 기술 분석이다. 모델3의 리튬이온 배터리를 최소 단위인 '배터리 셀'까지 분해한 결과 기존 배터리에 비해 크기는 20% 밖에 늘지 않았지만 용량은 무려 50%나 증가했다는 것을 알아냈다. 그는 “테슬라의 배터리 기술은 삼성SDI와 LG화학을 능가한다”고 언급해 눈길을 끌었다.

올해 테슬라는 모델3 조립 품질 문제로 생산 부진을 겪으면서 자금 위기까지 번진 형국이다. 모델3 생산은 조립 라인의 지나친 자동화가 오히려 발목을 잡아 주 5000대가 아닌 월 5000대 생산도 못하는 형편이었다. 아울러 배터리 공급 등 다른 병목 현상까지 겹쳐 “주당 5000대 모델3 생산” 목표 달성을 2차례나 실패했었다. 테슬라는 지난 6월 말 목표치인 주당 5000대 모델3 생산을 겨우 달성한 바 있다.

아울러 테슬라는 이달 초 생산성 향상을 위해 '브레이크 앤 롤' 테스트를 중단하겠다고 발표했다. 브레이크 앤 롤 테스트는 제조 과정 마지막 단계로 자동차의 바퀴가 완벽하게 정렬됐는지, 브레이크가 제대로 작동하는지를 확인하는 단계이다.

지금까지 테슬라는 캘리포니아주 프레몬트 공장에서 생산하는 모든 자사 차량에 대해 제동장치, 흔들림 정도, 브레이크 소리 등을 검증하는 테스트를 해왔다

이번 조사에서 가장 큰 시사점은 모델3의 높은 수익성이다. 수많은 자동차 회사들이 전기자동차 수익성을 달성하기 위해 고군분투 해왔지만 그 어떤 전기차도 수익률 30%를 돌파한 적이 없었다. 이런 수익성 평가 결과가 위기에 빠진 테슬라를 구해낼지 지켜볼 문제다.

테슬라 리튬이온 배터리 기술..LG화학ㆍ삼성SDI 능가?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슈퍼레이스 챔...
  • 2018 서울 오토살롱...
  • CJ대한통운 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