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르노삼성차, 11개월 만에 임단협 잠정합의…21일 찬반 투표

2019.05.16 08:40 | 이소현 기자 atoz@

[이데일리 이소현 기자] 르노삼성자동차 노사가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교섭에서 잠정 합의안을 마련했다.

16일 자동차업계에 따르면 르노삼성자동차 노사는 이날 밤샘 교섭 끝에 임단협 잠정 합의안을 도출하고 오는 21일 찬반 투표를 실시할 예정이다.

그동안 르노삼성자동차 노사는 강대강 대치를 이뤘다. 지난해 6월부터 임단협 협상에 들어갔지만 기본급 인상, 노동환경 개선을 위한 신규 직원 채용 등 쟁점 안을 놓고 이견을 좁히지 못했었다.

노조는 임금·단체협상 결렬을 이유로 지난해 10월부터 부분파업을 진행해 지금까지 62차례(250시간) 파업을 했다. 파업으로 인한 피해는 눈덩이처럼 불어났다. 르노삼성자동차 측에 따르면 파업으로 인한 손실 규모는 2806억원(차량 기준 1만4320대)에 달한다.

급기야 손실이 누적되자 르노삼성자동차는 지난달 말 닷새간 공장가동을 중단했다. 법정 휴가 외 근로자에게 ‘프리미엄 휴가’를 주는 방식으로 휴일에 돌입한 것.

르노삼성자동차는 노사갈등으로 올 들어 판매 실적은 4개월 연속 감소세다. 지난 1월과 2월, 3월, 4월에 판매량은 전년 동월보다 각각 37.3%, 26.7%, 49.0%, 40.6% 줄었다.

르노삼성차, 11개월 만에 임단협 잠정합의…21일 찬반 투표
부분 파업으로 작업이 멈춰있는 르노삼성차 부산공장(사진=르노삼성차)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2019 금호타이...
  • 2019 서울모터...
  • 한국타이어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