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넥센타이어, 이장석 구속 공식입장 표명…“개선안·일정 마련 촉구”

2018.02.14 10:54 | 노재웅 기자 ripbird@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넥센타이어가 프로야구단 서울히어로즈의 이장석 대표 구속과 관련해 처음으로 공식 입장을 밝혔다.

넥센타이어는 14일 “구단 경영 및 운영에 대한 구체적인 개선안과 일정을 마련해 달라”고 입장을 표명했다.

넥센타이어는 2010년 스폰서를 찾지 못해 구단 운영이 어려웠던 서울히어로즈의 메인스폰서로 참여했다. 지난 9년간 구단과 선수들을 후원해온 넥센타이어는 구단 경영진의 구속에 따라 메인스폰서로서 언론과 팬들로부터 이에 대한 입장 표명을 요구받아 왔다.

회사 관계자는 “서울히어로즈프로야구단의 팬과 선수들, 나아가 한국야구발전에 도움이 되고자 하는 기본 입장에는 변함이 없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현재 서울히어로즈의 경영 및 구단 운영이 그대로 유지되는 것은 적절하지 않다”면서 “앞으로 좀 더 투명하고 건전하며 팬들에게 사랑 받는 팀으로 거듭 나기 위한 구체적인 개선안과 일정을 마련해 달라”고 촉구했다.

앞서 지난 2일 서울중앙지법은 1심 선고 공판에서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사기 및 횡령) 등 혐의로 기소된 이장석 대표에게 징역 4년을 선고했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슈퍼레이스 챔...
  • 2018 서울 오토살롱...
  • CJ대한통운 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