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슈퍼레이스 4전] 팀106 타카유키 아오키, 이적 후 캐딜락 6000 클래스 첫 우승 신고!

2017.07.17 09:02 | 김학수 기자 raphy@

[슈퍼레이스 4전] 팀106 타카유키 아오키, 이적 후 캐딜락 6000 클래스 첫 우승 신고!
[이데일리 오토in 김학수 기자] 16일 전라남도 영암 KIC에서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 열린 가운데 대회 최고 클래스인 캐딜락 6000 클래스에 출전한 팀106의 타카유키 아오키가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우승을 통해 타카유키 아오키는 팀106 이적 이후 첫 승을 신고했으며 한국 복귀 이후 첫 우승을 달성하게 됐다. 전날 진행된 예선 경기에서도 좋은 모습을 보이며 4위에 이름을 올렸다.

[슈퍼레이스 4전] 팀106 타카유키 아오키, 이적 후 캐딜락 6000 클래스 첫 우승 신고!
타카유키 아오키의 진가는 5.516km 길이의 영암 KIC 풀코스를 18랩을 달리는 결승 경기에서 드러났다. 타카유키 아오키는 결승 경기 시작과 함께 뛰어난 스타트로 캐딜락 6000 클래스 선두에 나섰다.

하지만 이도 잠시 직선 구간에서 폭발적인 퍼포먼스를 자랑하는 금호 엑스타 레이싱의 정의철이 타카유키를 압박하기 시작했다. 그러나 타카유키 아오키는 무리하게 추워을 막지 않고 선두의 자리를 내주고 다시 추월의 기회를 였봤다.

[슈퍼레이스 4전] 팀106 타카유키 아오키, 이적 후 캐딜락 6000 클래스 첫 우승 신고!
이후 정의철이 차량 문제로 인해 리타이어하자 2위로 밀려났던 타카유키 아오키가 선두로 나섰고, 아오키는 아지막까지 선두를 지키며 가장 먼저 체커를 받게 됐다. 기록은 43분 3초 909로 2위의 이데 유지와 7.7초까지 간격을 벌렸다.

아오키와 이데 유지에 뒤를 이어 조항우, 야나기타 아마사카 그리고 팀 베르그마이스터 등 외인들이 연이어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슈퍼레이스 4전] 팀106 타카유키 아오키, 이적 후 캐딜락 6000 클래스 첫 우승 신고!
경기가 끝난 후 타카유키 아오키는 이적 후 첫 우승으의 기쁨‘을 전하며 “경기 초반 무리한 주행으로 차량의 데미지를 주기보다는 18랩의 시간으 넓게 보고 이를 활용한 것이 우승의 주된 원인”이라며 우승에 대한 만족감을 밝혔다.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5라운드는 8월 12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펼쳐진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레이싱 모델 김보람...
  • 지프 랭글러 사하라와 이은혜...
  • 레이싱 모델 이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