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서울모터쇼 60여만명 방문…가족·단체 관람 증가

2017.04.09 11:51 | 김보경 기자 bkkim@

서울모터쇼 60여만명 방문…가족·단체 관람 증가
서울모터쇼에서 아이오닉 자율주행 VR 체험하는 관람객들. 서울모터쇼 조직위원회 제공.
[이데일리 김보경 기자] 2017 서울모터쇼가 10일간의 대장정을 마치고 9일 오후 일산 킨텍스에서 막을 내린다.

지난달 31일 ‘미래를 그리다, 현재를 즐기다’를 주제로 개막한 서울모터쇼는 8일까지 50여만명의 관객을 동원했다.

마지막 날인 9일 10만명 이상 찾을 것으로 예상돼 최종 관객 수는 60만명을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61만명이 방문한 지난 2015년 전시 때와 비슷한 규모다.

이번 모터쇼에서는 42종의 신차가 공개됐다. 이중 현대자동차의 신형 그랜저 하이브리드, 쌍용자동차의 대형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 G4 렉스턴은 세계 최초로 선보였다.

전체 출품차량은 243종 약 300대에 달했다. 친환경차는 이중 약 20%인 50종, 콘셉트카는 11종이었다.

특히 이번 모터쇼에서는 자율주행차 및 관련 기술이 대거 전시돼 관심을 모았다.

현대차는 아이오닉 자율주행차를 선보였고, 네이버는 기술 연구개발(R&D) 자회사 네이버랩스를 통해 개발 중인 자율주행차를 공개했다.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자율주행차 시승행사와 친환경차 시승행사도 진행됐다.

캠핑카 전시, 어린이 체험·교육·놀이 프로그램 등 온가족이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이 늘어나 가족 단위 관람객에게 좋은 평가를 받았다.

제1전시장과 제2전시장 사이의 야외 공간에서는 음악, 미술 등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

100여개 중·고·대학교에서 1만3000여 명 이상의 학생들이 찾는 등 단체 관람객도 크게 늘었다.

다만 프랑크푸르트모터쇼, 디트로이트모터쇼, 베이징모터쇼 등 글로벌 모터쇼에 비하면 처음으로 공개되는 신차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CJ대한통운 슈...
  • 2018 서울모터...
  • 한국타이어 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