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벤츠코리아 실라키스 사장, 국감 증인 불출석…“추후 부사장급 대리출석”

2017.10.13 09:13 | 노재웅 기자 ripbird@

벤츠코리아 실라키스 사장, 국감 증인 불출석…“추후 부사장급 대리출석”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사장. 벤츠코리아 제공
[이데일리 노재웅 기자]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메르세데스-벤츠코리아 사장이 13일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리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환노위) 종합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하지 않는다. 불출석 이유는 안구 관련 수술을 진행했기 때문으로 전해졌다.

13일 벤츠코리아에 따르면 실라키스 사장은 최근 망막 부근에 상처가 생겨 이를 치료하기 위한 수술을 해 불출석계를 제출했다.

벤츠코리아 관계자는 “수술 규모가 큰 것으로 보여 추후 국감 일정에서도 부사장급 대리인이 출석할 것”이라고 전했다.

실라키스 사장은 애초 이날 출석해 벤츠의 디젤차량 배출가스 조작 의혹과 관련한 질의에 응답할 예정이었다. 환경부는 현재 독일 검찰 등과 공조해 국내에서 판매된 벤츠 차량 가운데 배출가스 조작장치가 부착된 차량이 있는지를 조사하고 있다. 환경부는 혐의를 입증하면 리콜과 차량 인증취소, 검찰 고발 등의 조치를 취할 방침이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