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안전성·가성비 앞세워..볼보 히든카드 `프리미엄 세단` 출격

2018.12.06 05:00 | 피용익 기자 yoniki@

안전성·가성비 앞세워..볼보 히든카드 `프리미엄 세단` 출격
[이데일리 이동훈 기자]
[이데일리 피용익 기자] 볼보 자동차의 성장세가 가파르다. 한국수입차협회(KAIDA)에 따르면 볼보는 국내 시장에서 지난 1월부터 10월 말까지 총 7194대의 차량을 판매하며 전년 동기 대비 25.4%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이는 수입차 전체 평균(14.4%)을 훨씬 상회하는 수치다. 연간 추이에 있어서도 볼보는 2014년 이후 5년 연속 20%가 넘는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 같은 추세라면 올해 판매 목표인 8500대를 무난히 달성할 것으로 예상된다.

자동차 소비자들 사이에서 볼보는 ‘안전한 차’의 대명사다. 볼보는 여기에 더해 △탄탄한 모델 라인업 △높은 감성 품질 △공격적인 가격 책정을 바탕으로 한국 시장을 성공적으로 공략하고 있다.

안전성·가성비 앞세워..볼보 히든카드 `프리미엄 세단` 출격
S90
◇ 3040세대 및 개인 구매자가 판매량 견인

과거 볼보 자동차는 중후한 이미지가 강했다. 하지만 지난 2016년 볼보자동차는 12년 만에 풀 체인지 된 신형 XC90을 시작으로 중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XC60과 컴팩트 SUV XC40 등 경쟁력 높은 신차를 매년 선보이며 변신을 꾀했다. 이를 기반으로 SUV 라인업과 크로스컨트리, 세단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고객의 수요를 겨냥한 모델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특히 ‘토르의 망치’로 대변되는 새로운 패밀리룩과 ‘인간 중심(Human-centric)’의 철학으로 풀어낸 스칸디나비안 디자인, 동급 최고의 반자율 시스템을 기본 적용하며 젊고 현대적인 럭셔리 브랜드의 새 출발을 알렸다.

실제 올해 볼보 자동차를 구매한 고객의 연령대를 보면, 30~40대가 48.3%를 기록해 3대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메르세데스-벤츠·BMW·아우디) 대비 높은 비율을 기록했다. 구매 유형에서는 69.2%가 개인 구매 고객으로, 가장 젊고 역동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브랜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볼보 자동차는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67% 이상의 높은 비중을 차지하는 세단 시장 공략 확대를 위해 가격 경쟁력을 높이고 상품성을 강화한 2019년형 S90을 출시했다. 이를 통해 새로운 프리미엄 세단을 찾는 신규 고객층을 흡수하며 성장세를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안전성·가성비 앞세워..볼보 히든카드 `프리미엄 세단` 출격
S90
◇ 동급 최고의 상품성 갖춘 2019년형 S90 출시

새롭게 선보이는 S90는 볼보의 최신 기술이 반영된 파워트레인과 반자율주행 시스템, 편의사양을 탑재한 플래그십 세단이다.

연료효율성은 높이고 배출가스는 줄일 수 있도록 설계된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을 적용해 4기통 2.0리터 가솔린 엔진임에도 불구하고 최고 출력 254마력, 최대 토크 35.7kg.m라는 파워풀한 성능을 갖췄다.

여기에 시스템과 운전자의 선호도에 따라 △에코(ECO) △컴포트(Comfort) △다이내믹(Dynamic) △개인(Individual) 등 4가지 모드를 지원하는 드라이브 모드 셀럭터 및 다이내믹 섀시가 기본 장착돼 운전의 재미를 더했다.

또한 파일럿 어시스트(Pilot Assist)와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Adaptive Cruise Control) 등 볼보의 최신 반자율 주행 기술과 시티 세이프티(City Safety), 도로 이탈 방지 및 보호, 사각지대 정보 등과 같은 동급 최고의 안전 장치가 기본 탑재된다.

인테리어 트림 및 사운드 시스템 등 일부 편의사양에 따라 모멘텀(5930만원)과 인스크립션(6590만원)으로 구분된다. 세단 시장 공략을 위해 2018년형 모델 대비 600만원 낮춘 가격으로 책정됐다. 이와 함께 업계 최고 수준인 5년/10만km 무상 보증을 제공해 더욱 합리적인 조건으로 럭셔리 세단의 오너가 될 수 있는 기회를 제시한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슈퍼레이스 챔...
  • 2018 서울 오토살롱...
  • CJ대한통운 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