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람보르기니, 오프로드 전용 '우라칸 스테라토' 컨셉트카 공개

2019.06.06 00:06 | 김민정 기자 a20302@

람보르기니, 오프로드 전용 `우라칸 스테라토` 컨셉트카 공개
스테라토 컨셉트카 (사진=람보르기니 공식 홈페이지)
[이데일리 김민정 기자] 슈퍼카 브랜드 람보르기니가 새로운 컨셉트카 ‘우라칸 스테라토’를 공개했다.

람보르기니 ‘우라칸 에보’를 기반으로 제작된 ‘우라칸 스테라토 컨셉트카’는 V10 5.2리터 자연흡기 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640마력의 강력한 힘을 발휘한다.

오프로드 주행을 위해 람보르기니는 스테라토 컨셉트에 대대적인 튜닝을 더했다. 차체 바닥을 보호하기 위해 47mm의 지상고를 높였으며 진입각 1%, 이탈각 6.5%의 향상을 이뤄냈다. 여기에 20인치 휠과 오프로드 전용 타이어를 장착해 차체 손상을 대비했다.

람보르기니, 오프로드 전용 `우라칸 스테라토` 컨셉트카 공개
스테라토 컨셉트카 (사진=람보르기니 공식 홈페이지)
뿐만 아니라 오프로드 주행시 차체의 뒤틀림을 막기 위해 각종 보강도 이뤄졌다. 전면에는 알루미늄 보강 프레임이 추가됐으며, 측면에는 공기 흡입구를 통해 돌과 같은 이물질 유입을 막기 위한 보호벽이 추가됐다.

실내는 오프로드 주행시 급격한 운전자세의 변화를 억지시키기 위해 티타늄 재질의 롤케이지와 4점식 안젠벨트, 탄소섬유 재질의 시트로 마무리했다.

파워트레인은 우라칸 에보의 것을 유지했지만, 오프로드 주행을 위해 4륜 구동 시스템을 새롭게 튜닝했다. LDVI로 불리는 통합 드라이빙 시스템을 통해 4바퀴에 전달하는 동력과 4륜 스티어링 시스템, 토크백터리 시스템 등을 통해 4바퀴에 각각 알맞은 토크를 제어한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

인기뉴스

레이싱걸

  • 2019 금호타이...
  • 2019 서울모터...
  • 한국타이어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