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2018.01.06 07:50 | 김학수 기자 raphy@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이데일리 오토in 김학수 기자] 파격적인 미래 비전을 제시하는 엘론 머스크가 이끄는 테슬라의 고성능 세단, 모델 S를 시승했다.

시승 차량은 북미 및 일부 시장에서는 이미 단종된 모델이지만 그 자체로도 충분한 출력과 주행 거리를 자랑하는 모델 S 90D다. 이 모델은 전륜과 후륜에 각각 고성능 전기 모터를 탑재하여 시스템 합산 417마력을 자랑하며 차체 하단에 넓게 넉넉한 배터리 팩을 장착하여 우수한 주행 거리 역시 뽐낸다.

과연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어떨까?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앞서 말한 것처럼 두 개의 전기 모터를 차체 하단에 품은 테슬라 모델 S 90D은 시스템 합산 306.7kW의 출력을 자랑하며 최대 토크 역시 657.5NM에 이른다. 이를 국내에서 통용되는 수치로 환산한다면 약 420마력과 67.1kg.m의 수준으로 말 그대로 ‘슈퍼카급’의 강력한 퍼포먼스를 자랑한다.

차량과 전륜과 후륜에 자리한 모터 덕분에 AWD 시스템의 특성을 가지고 있으며 공차중량은 주행 거리를 위한 대용량 배터리 때문에 2톤을 넘긴다. 참고로 모델 S 90D의 공인 주행 거리는 378km지만 테슬라 측은 19인치 휠 기준으로 1회 충전 시 512km를 달릴 수 있다고 설명한다.

끝으로 테슬라 모델 S 90D의 공인 전비는3.9km/kWh(복합 기준, 도심/고속 3.9km/kWh)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교통량은 많았지만 달리기 좋았던 자유로

시승 차량을 전달 받은 테슬라 청담 스토어에서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를 측정하기 위해 스티어링 휠을 돌려 한강을 건너 강변북로에 올랐다. 그리고 한참을 파주 방향으로 달렸고, 자유로 50km 주행의 시작점인 가양대교 북단에 닿을 수 있었다.

가양대교 북단을 지나며 자유로 50km 주행을 시작했는데 점심 시간이 가까워 그랬는지 자유로 위의 차량들이 제법 많은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하지만 다행이라고 한다면 도로 위의 차량이 많다고는 하지만 주행의 흐름은 나쁘지 않았고, 또 자유로의 제한 속도인 90km/h까지 무리 없이 올릴 수 있었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강력한 출력이 돋보이는 모델 S 90D

자유로를 주행하며 느낄 수 있는 메슬라, 그리고 모델 S 90D의 특징이라고 한다면 역시 전기차 고유의 강력한 토크 및 가속력에 있었다. 실제 강변북로를 통해 자유로 방향으로 달리는 상황에서 몇 차례 급작스러운 가속을 할 수 있었는데 엑셀레이터 페달을 밟는 대로 가속하는 그 매력이 상당히 인상적이었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그러던 중 중간 기점이라 할 수 있는 주행 후 20km 구간을 지나며 트립 컴퓨터를 잠시 살펴봤다. 이 때 모델 S 90D의 효율성은 20.4km/3.9kWh로 1kWh 기준으로 약 5.2km/kWh의 효율성을 확인할 수 있었다. 이는 공인 연비 대비 약 33%가 개선된 수치로 추운 날씨 등을 감안하면 만족할 수준이라 생각된다.

한편 이외에도 17인치 대형 디스플레이 패널 역시 인상적이다. 모델 S 90D의 센터페시아 디스플레이는 큼직한 크기와 함께 직관적인 인터페이스, 다양한 기능으로 정말 태블릿 PC를 조작하는 편안한 사용자 경험을 제시했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미끄러지듯 자유로를 달린 고성능 전기차

자유로의 주행은 평화롭게 이어졌으며 어느새 목적지라 할 수 있는 임진각, 통일교를 알리는 표지판도 도로 위에서 확인할 수 있었다. 모델 S 90D는 우수한 출력을 기반으로 여유롭고 매끄러운 주행을 할 수 있었다. 실제 추월이 필요한 상황에서도 엑셀레이터 페달을 조금만 밟더라도 충분히 가속을 할 수 있었기 때문에 운전의 만족감이 상당히 좋았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게다가 차량의 기능 등을 다양하게 조절할 수 있다는 점도 매력적이었다.

테슬라 모델 S 90D의 센터페시아 디스플레이에 적용된 다양한 기능 등을 살펴볼 수 있었는데 가속 상황에서의 반응성은 물론이고 서스펜션의 높이, 회생 제동의 강도 및 스티어링 휠의 반응 등 다양한 기능을 모두 운전자의 선택에 따라 변경이 가능했다.

이러한 기능들을 살펴보고 경험하면서 테슬라 모델 S 90D는 확실히 자동차의 성격과 IT 기기의 성격이 융합되어 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굳이 표현을 하자면 두 개의 OS 혹은 태블릿과 랩톱이라는 플랫폼을 오가는 2 in 1 제품을 보는 것 같았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준수한 모습을 보여준 테슬라 모델 S 90D

자유로의 50km 주행을 모두 마친 후 도로 한 켠에 차량을 세우고 트립 컴퓨터의 수치를 확인했다. 모델 S 90D의 트립 컴퓨의 수치는 현재 국내에 판매 중인 여느 전기차와는 사뭇 다른 수치 및 표기를 하고 있어 그 내용을 살펴보고 또 적응할 수 있는 시간이 필요했다.

모델 S 90D에 기록된 수치를 살펴보면 주행 거리는 50.9km이며 사용된 전력은 10.2kWh라고 기록되었다. 그리고 테슬라는 이를 201Wh/km으로 표기한다. 하지만 국내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수치로 환산하면 4.99km/kWh가 산출되었다.

이는 테슬라 모델 S 90D의 공인 전비인 3.9km/kWh에 비해 약 28%가 개선된 기록이다.

[자유로 연비] 테슬라의 고성능 전기차, 모델 S 90D의 자유로 연비는?
아쉽지만 납득할 수 있는 효율성의 모델 S 90D

단도직입적으로 설명한다면 모델 S 90D의 효율성은 조금 아쉬운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차량의 무게가 2톤을 넘는 수치이며 또 출력 자체가 상당히 우수한 편이다. 이런 특성 등을 고려한다면 충분히 납득할 수 있는 수치라 할 수 있겠으며 또한 빠른 충전 속도를 자랑하는 테슬라 고유의 슈퍼차저가 더해진다면 충분히 매력적인 자동차라 평가할 수 있을 것이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