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벤츠, 세계적 디자이너 버질 아블로와 '마이바흐 전기 쇼카' 진행

2021.10.13 16:41 | 송승현 기자 dindibug@

벤츠, 세계적 디자이너 버질 아블로와 `마이바흐 전기 쇼카` 진행
[이데일리 송승현 기자] 메르세데스-벤츠가 자사의 디자인 총괄 고든 바그너와 아티스트이자 건축가 및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겸 패션 디자이너인 버질 아블로가 전기 쇼카(electric show car)를 위한 협업을 진행한다고 11일(현지시간) 밝혔다. 이 작품은 오는 12월 1일 미국 아트 바젤 마이애미 비치의 개막과 동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이번 프로젝트는 메르세데스-마이바흐를 기반으로 한 이번 쇼카는 지난해 9월 버질 아블로와 벤츠 G-클래스 기반의 예술 작품을 협업한 이후 두 번째다. 벤츠 차량의 청사진이나 생산 사양에 얽매이지 않는 새로운 디자인의 가능성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젝트 마이바흐’로 불리는 이번 협업은 벤츠와 버질 아블로가 선보이는 자동차, 패션, 디자인 간의 크로스오버로 콜라보레이션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한다. 이 프로젝트는 ‘마이바흐 22/70 HP W 3’의 출시 100주년을 맞아 진행된다. 벤츠는 새로운 발견의 시대를 상징하는 이번 작품을 통해 마이바흐의 여정을 보여줄 예정이다. 특히 토목 공학과 건축 경험이 풍부한 버질 아블로로 인해 이번 작품은 마이바흐의 신화를 문화적 시대정신의 중심으로 이끌어 나갈 것으로 기대된다.

베티나 페처 벤츠 AG 커뮤니케이션 & 마케팅 총괄 부사장은 “버질 아블로와의 협업을 통해 고객들이 기존에 알고 있는 마이바흐 브랜드에 대해 다시 생각해 볼 수 있도록 영감을 줄 수 있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버질 아블로는 “이번 협업에 반영해 미래에도 마이바흐의 헤리티지를 이어가고, 나아가 다음 세대가 이 상징적인 브랜드에 대해 열망하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든 바그너 벤츠 고든 디자인 총괄은 “프로젝트 마이바흐를 통해 한 단계 나아간 럭셔리를 정의할 수 있었다”며 “100년 후 마이바흐 브랜드는 럭셔리한 전동화 미래로 탈바꿈될 것이며, 벤츠는 버질 아블로와 함께 마이바흐를 위한 새로운 역사를 써 내려가고 있다”고 덧붙였다.

소셜 댓글by Liv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