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현대차 고성능 N,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 '세이프티 카' 공급

2018.09.12 08:55 | 이소현 기자 atoz@

현대차 고성능 N,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 `세이프티 카` 공급
지난 7일 이탈리아 미사노 월드 서킷에서 진행된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WorldSBK) 공식 세이프티 카 공급 협약식에서 마크 사우리나(왼쪽)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WorldSBK) 커머셜&마케팅 디렉터와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자동차 고성능사업부장이 악수를 하고 있다.(사진=현대차)
[이데일리 이소현 기자] 현대자동차(005380)는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WorldSBK)’ 대회에 2019년 시즌부터 공식 세이프티 카로 현대자동차 ‘고성능 N’ 차량을 공급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은 1988년부터 시작해 매 시즌마다 미국, 영국, 이탈리아, 스페인 등 전세계 12개국의 세계 유명 레이스 트랙을 순회하며 개최되는 대표적인 모터사이클 경주로 양산형 모터사이클 경주 중 가장 높은 등급으로 꼽히는 대회다.

경주만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전용 모터사이클이 아닌 일반 소비자들도 구매할 수 있는 모터사이클의 개조를 통해 승부를 겨루는 대회로 모터사이클 제조사들의 치열한 각축전이 벌어지며 매 경기 현장 관람객이 약 5만 명에 이르는 등 많은 팬을 보유한 대회다.

현대차 고성능 N 차량으로 운영될 세이프티 카는 경주 시작 시 또는 사고 등 돌발 상황 발생 시 레이스 트랙에 투입돼 경주 속도를 조절하는 등 경기 전반을 운영하는 스포츠 경기의 심판과 같은 역할을 하는 차량으로, 경주에 참가한 모터사이클의 선두에서 달려야 하기 때문에 빠른 주행 성능과 함께 높은 내구성이 요구된다.

토마스 쉬미에라 현대차 고성능사업부장은 “현대자동차 고성능 N과 ‘사람들의 심장 박동 수를 빨리 뛰게 한다’는 공통점이 있는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에 현대자동차 ‘고성능 N’ 차량을 공식 세이프티 카로 공급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이번 공식 세이프티 카 공급은 글로벌 시장의 타깃 고객들에게 현대자동차 고성능 N 차량의 성능을 알리고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더불어 현대차는 슈퍼바이크 월드 챔피언십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고객을 대상으로 경기 관람 기회 및 경주가 진행되는 레이스 트랙에서 현대차의 다양한 차량 시승 기회 제공 등 다양한 고객 경험 이벤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현대차는 고성능 차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을 충족시키기 위해 고성능 브랜드인 N을 선보였으며, 지난해 유럽에서 선보인 i30 N을 시작으로 지난 6월 국내에서 벨로스터 N을 출시했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