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데일리

전체메뉴닫기
  • 이데일리
    실시간 뉴스와
    속보를 어디서나
  • 이데일리MVP
    금융정보 단말기의
    모바일 서비스
  • MP 트래블러
    차세대 모바일
    트레이딩 시스템
  • 스타in
    연예·스포츠 랭킹 매거진
  • 전문가방송
    증권 전문가방송을
    스마트폰으로

제네시스 중형 럭셔리 세단 ‘G70’ 공개…가격은 3750만원부터

2017.09.03 09:03 | 김보경 기자 bkkim@

제네시스 중형 럭셔리 세단 ‘G70’ 공개…가격은 3750만원부터
제네시스 G70 티저 이미지
[이데일리 김보경 기자] 제네시스 브랜드의 진정한 첫번째 신차 중형 럭셔리 세단 ‘G70’가 15일 공식 론칭을 앞두고 공개됐다. 제네시스 브랜드 출범 후 출시된 EQ900과 G80은 각각 에쿠스와 2세대 제네시스를 변경한 모델이었다.

G70이야 말로 제네시스 브랜드의 총 역량을 집중한 진정한 신차다. 특히 기존 제네시스 모델들은 럭셔리를 강조한 중후함으로 40대 중후반 고객층을 타깃을 했다면 이 차는 중형급 차체 크기에 럭셔리함, 제로백 4.7초의 주행성능까지 갖춰 30~40대가 주 타깃인 차다. 그만큼 제네시스 브랜드의 고객층을 넓힐 기대주다.

가장 궁금했던 가격은 3750만원부터 책정됐다. △가솔린 2.0 터보 3750만~4045만원 △디젤 2.2 4080만~4375만원 △가솔린 3.3 터보 모델 4490만~5230만원 선으로 정했다.

◇국산차 중 가장 빠른 제로백 4.7초 주행감성 극대화

현대자동차(005380)는 지난 1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서울에서 제네시스 G70의 미디어 프리뷰를 개최했다. 제네시스 G70는 3.3 가솔린 터보 및 2.0 가솔린 터보와 제네시스 브랜드 최초로 디젤 엔진을 장착한 2.2 디젤 등 총 3개의 모델 라인업을 갖췄다.

특히 3.3 가솔린 터보 모델은 ‘G70 스포츠’라는 별도 명칭으로 운영된다. 제로백(시속 100km 도달 시간) 4.7초와 최대 시속 270km의 동력 성능을 갖췄다. 기아자동차의 스팅어가 불과 4달 전 4.9초의 제로백으로 출시됐는데 G70은 0.2초 더 빠르다.

가변 기어비 스티어링(VGR)과 전자제어 서스펜션을 기본 탑재해 민첩한 핸들링 응답성과 최적의 승차감을 제공한다. 특히 제네시스 G70는 브렘보 디스크 브레이크를 장착하고 대용량 브레이크 부스터와 브레이크 디스크 냉각 구조로 강력한 동력 성능에 걸맞은 제동 성능을 갖췄다.

또한 실내 착좌 위치를 하향시켜 차량 무게 중심을 낮춤으로써 주행 성능을 끌어 올렸으며, ‘액티브 사운드 디자인(ASD)’ 시스템을 기본 탑재해 주행 감성을 극대화했다.

◇디테일한 고급감 수입차보다 앞서

제네시스 G70의 경쟁모델은 벤츠 C클래스, BMW 3시리즈, 아우디 A4 등이다. 황정렬 제네시스 PM센터 전무는 “G70은 C클래스와 크기는 비슷하지만 고급감이 높고 BMW 3시리즈보다 주행성능이 좋다”고 설명했다. 그는 “특히 3.3 터보 모델은 370마력에 제로백 4.7초로 3시리즈와 C클래스를 능가하고 마세라티 콰트로 포르테 수준”이라고 강조했다.

실내외 디자인도 고급감이 곳곳에서 묻어난다. 전면부는 메쉬 타입 대형 크레스트 그릴과 볼륨감 있는 후드로 정지상태에서도 역동성이 느껴지는 강인함을 보여준다. 측면부는 긴 후드와 짧은 프론트 오버행, 우아하게 흐르는 루프라인으로 매끈하고 역동적인 이미지를 갖췄다. 후면부는 끝단이 치켜 올라간 트렁크 리드, 날렵한 형상의 범퍼를 적용해 스포티함을 강조했다.

실내는 소프트 터치 마감 고급 내장재와 퀼팅 가죽 도어 트림 및 퀼팅 패턴 천연 나파가죽 시트 등으로 고급감을 극대화했다. 운전대는 스포츠 그립으로 씌워 고급스러우면서도 젊은 감각을 살렸다 외장 색상도 블레이징 레드, 그레이스풀 그레이, 레피스 블루 등 10종을 운영해 고객들의 다양한 니즈를 반영했다.

◇내비게이션 음성인식 기술 편리·안전성도 자신

G70에는 카카오 인공지능(AI) 플랫폼 ‘카카오 I(아이)’의 음성인식을 활용한 ‘서버형 음성인식’ 기술을 국내 최초로 적용해 검색 편의성 및 정확도를 대폭 향상시켰다. 미디어 프리뷰때 시연해봤는데 간단한 상호나 주소만 말해도 조회 결과가 화면에 나와 길안내가 가능했다. 이전에도 음성인식 기능은 있었지만 검색이 입력된 키워드 10만~100만개 안에서만 가능했다면 서버형 음성인식은 카카오 서버에 축적된 방대한 양의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검색을 진행하기 때문에 검색도 쉽고 결과도 더 정확하다.

또한 G70는 제네시스 EQ900과 마찬가지로 운전자 키·앉은키·몸무게 등 체형 정보를 입력하면 자동으로 시트, 스티어링 휠, 아웃사이드 미러, 헤드업 디스플레이 위치를 최적 상태로 조정하는 ‘스마트 자세 제어 시스템’이 적용됐다.

안전부분에서는 동급 최대 수준인 9에어백이 전 모델에 기본 탑재됐다. 보행자의 안전을 위해 차량과 보행자간 충돌 시 차량의 후드를 자동으로 상승시켜 보행자에 가해지는 충격을 최소화하는 액티브 후드를 기본 적용했다. 뿐만 아니라 △고속도로 주행보조(HDA) △후측방 충돌 경고(BCW) △운전자 주의 경고(DAW) 등 첨단 주행지원 기술(ADAS)이 대거 포함된 ‘제네시스 액티브 세이프티 컨트롤’을 통해 획기적인 수준의 안전성과 주행 편의성을 갖췄다.

이에 따라 제네시스 브랜드는 G70이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IHS), 한국 자동차 안전도 평가(KNCAP) 등 국내외 각종 안전도 평가에서 모두 최고 등급을 달성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황 전무는 “제네시스 G70는 세련된 디자인, 탁월한 고급감, 역동적인 주행성능이 완벽하게 어우러진 최고의 럭셔리 스포츠 세단”이라며 “중형 럭셔리 시장의 기존 강자인 유럽 프리미엄 차량과 당당히 경쟁해 새로운 강자로서의 확실한 입지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네시스 브랜드는 G70 출시에 앞서 일반 고객들이 미리 G70을 볼 수 있는 ‘프라이빗 쇼룸’을 운영한다. 서울에서는 1~14일, 인천·대구·부산에서는 8~15일 운영된다. 쇼룸 관람을 원하는 고객은 지점과 대리점의 ‘카마스터’에게 신청하면 된다.

독자의견

오픈 로그인계정을 선택해 로그인 해 주세요.
이데일리 계정 또는 소셜 계정으로 로그인하시면
의견을 작성하실 수 있습니다.

  • 이데일리
  • 네이버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
  • 카카오스토리
닫기

신고사유

신고하기취소하기

* 허위 신고일 경우 신고자의 서비스 활동이 제한될 수 있으니 유의하시어 신중하게 신고해 주세요.